故 노무현 전 대통령 손녀, 부시와 팔짱

SBS뉴스

작성 2019.05.23 16:49 수정 2019.05.23 16: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에서 참배를 마친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 손녀이자 아들 건호 씨 딸과 팔짱을 끼고 이동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23일 오후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무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에서 참배를 마친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 손녀이자 아들 건호 씨 딸과 팔짱을 끼고 이동하고 있다.

null 이미지 크게보기
null 이미지 크게보기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23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사를 마친 뒤 노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 건호 씨와 인사 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23일 오후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사를 마친 뒤 노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 건호 씨와 인사 하고 있다.

23일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열린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추모식에서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 묘역에 참배하고 있다. 이미지 크게보기

23일 경남 김해시 진영읍 봉하마을에서 열린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추모식에서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 묘역에 참배하고 있다.



(SBS 뉴미디어부/사진=노무현재단 제공,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