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중·남부권 16개 시에 초미세먼지 주의보…"외출 자제"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9.05.04 08:5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경기 중·남부권 16개 시에 초미세먼지 주의보…"외출 자제"
경기도는 4일 오전 6시를 기해 용인, 평택, 안성, 이천, 여주 등 남부권에 초미세먼지(PM 2.5) 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이들 지역의 1시간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는 78㎍/㎥입니다.

도는 앞서 이날 오전 5시를 기해 중부권 11개시(수원, 안산, 안양, 부천, 시흥, 광명, 군포, 의왕, 과천, 화성, 오산)에도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습니다.

중부권의 1시간 평균 초미세먼지 농도는 76㎍/㎥입니다.

초미세먼지 주의보는 권역별 평균 농도가 2시간 이상 75㎍/㎥ 이상일 때 내려집니다.

초미세먼지는 머리카락 굵기의 30분의 1 정도로 작아 호흡기에서 걸러지지 않고 허파꽈리까지 침투하기 때문에 미세먼지보다 인체에 해롭습니다.

경기도 관계자는 "노약자, 어린이, 호흡기·심혈관 질환자는 외출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