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행 피해' 주장 여성 고소한 김학의…"거짓 진술"

김광현 기자 teddykim@sbs.co.kr

작성 2019.04.09 12:2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성폭행 의혹으로 검찰 수사 선상에 오른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이 범죄 피해를 주장하는 여성을 어제(8일) 서울 중앙지검에 무고 혐의로 고소했습니다.

김 전 차관은 고소장에서 해당 여성이 지난 2013년 검경 수사 당시 건설업자 윤중천 씨의 원주 별장 등지에서 자신에게 성폭행을 당했다는 거짓 진술을 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