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서울 서초구, 라돈 수치 높은 제품 수거 나서기로

강민우 기자 khanporter@sbs.co.kr

작성 2018.07.11 10:5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서울 서초구가 라돈 침대 사태에 따른 주민 불안을 덜어주기 위해 라돈측정기 무료 대여 서비스와 함께 라돈 방출 의심 제품 수거 사업을 시작합니다.

서초구민이면 누구나 구청에서 측정기를 무료로 빌려 자체 측정해본 뒤 이틀 이내에 반납하면 됩니다.

측정결과 과도한 라돈 수치가 나오면, 구에서 추가 정밀검사를 진행한 뒤 결과에 따라 관련 제품을 임시 보관하고 원자력 발전위원회 지침을 받아 처리하게 됩니다.

최근 논란이 된 라돈 라텍스 제품 등 라돈 방출 의심 제품에 대해 자치구가 나서서 수거까지 시행하는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서초구는 앞서 2일부터 라돈 측정기 대여 시범 사업을 시행해왔고, 다음 달까지 측정기를 추가 확보해 동 주민센터와 반딧불센터에서도 대여할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