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개최국 개막전 무패' 전통, 러시아도 계승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18.06.15 03:38 수정 2018.06.15 04:3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개최국 개막전 무패 전통, 러시아도 계승
러시아가 2018 러시아 월드컵 개막전에서 승리하면서 '개최국 개막전 무패' 전통을 이어나갔습니다.

러시아는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개막전 조별리그 A조 1차전에서 사우디아라비아를 5-0으로 완파했습니다.

이로써 러시아는 개최국이 개막전을 치르기 시작한 2006년 독일 대표팀이 시작한 개최국 개막전 무패 기록을 4대회째 이어갔습니다.

독일은 자국에서 개최됐던 2006 월드컵 개막전에서 코스타리카를 4-2로 꺾었고 2010 남아공 대회에서는 남아공이 멕시코와 1-1 무승부를 기록했습니다.

2014 브라질 월드컵에서는 브라질이 크로아티아를 3-1로 제압했습니다.

러시아는 국제축구연맹 FIFA 랭킹이 70위로 출전국 중 가장 낮아 전통을 이어갈 수 있을지 의문이 붙었지만 랭킹 67위 사우디아라비아에 대승을 거두고 개최국의 자존심을 지켰습니다.

러시아는 2006년 대회 이후 가장 많은 점수 차로 개막전 승리를 거머쥐었습니다.

5골은 1934 이탈리아 월드컵에서 이탈리아가 미국을 7-1로 꺾은 이후 역대 두 번째로 많은 개최국 개막전 골입니다.

러시아가 월드컵에서 승리한 것은 2002년 한일 월드컵 조별리그 이후 16년 만입니다.

러시아는 2006 독일과 2010 남아공 대회에서는 예선에서 탈락했고, 2014 브라질 대회에서는 조별리그 2무 1패로 승리를 따내지 못했습니다.

(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