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대~한민국!"…4년 만에 다시 붉게 물드는 서울 도심광장

심유경 작가,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8.06.14 14: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대~한민국!"…4년 만에 다시 붉게 물드는 서울 도심광장
공감뉴스이 기사 어때요?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한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의 선전을 응원하는 '붉은악마'들로 다시 거리가 붉게 물들 것으로 보입니다. 

서울시는 오늘(14일) 대한축구협회와 함께 서울광장과 광화문광장에서 거리응원전을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거리응원전 일정(사진=서울특별시 문화 관광 체육 디자인 홈페이지 캡처)응원전은 스웨덴전이 있는 18일 밤 9시, 멕시코전이 있는 24일 밤 12시, 독일전이 있는 27일 밤 11시 등 조별리그 3경기에 맞춰 열리며, 16강 진출 시 추가 행사도 예정되어 있다고 전했습니다.

경기 3시간 전부터는 월드컵 응원가 콘서트와 월드컵 영상 상영 등 사전행사를 시작하고, 초청 가수 레오&세정·설하윤·박명수 등 경기당 6~7팀의 가수들이 무대를 꾸며 분위기를 고조시킬 것으로 예상됩니다.
거리응원전 교통 연장 운행 일정(사진=서울특별시 문화 관광 체육 디자인 홈페이지 캡처)멕시코전과 독일전의 경우 심야에 경기가 종료돼 지하철과 버스 막차 시간을 연장하는 등 특별운행을 할 것이라고 서울시는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거리응원에 시간에 맞춰 영동대로를 통제하고, 세종대로도 버스회사에 행사 내용 및 임시 통제 가능성을 통보해 사전 조치를 취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 밝혔습니다.

또, 서울광장과 광화문광장 일대 도로는 아직 통제 계획이 없지만, 당일 안전관리에 필요하면 일부 통제될 수도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번 거리응원전 관련 부가 정보는 서울특별시 문화관광체육디자인 홈페이지 체육 소식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서울특별시 문화 관광 체육 디자인 홈페이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