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칠흙같은 북한에 빛이 들어왔다…김정은이 좋아했다는 '트럼프의 영상'

엄민재 기자 happymj@sbs.co.kr

작성 2018.06.12 21: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오늘 (12일) 싱가포르에서 북미 정상회담이 열렸습니다. 정상회담이 끝난 직후 트럼프 대통령은 기자회견을 갖고 이날 회담에 대한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기자회견이 시작되기 전 트럼프 대통령은 한국어로 더빙된 음성을 먼저 공개했습니다. 북한의 평화행보를 촉구하는 이 영상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도 이 동영상을 즐겁게 봤다"고 밝혔습니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어두운 북한 지역의 위성 사진에 환하게 밝게 빛이 들어오는 모습으로 북한의 경제개발에 대한 내용이 비유되어 있습니다. 북미정상회담이후 공개된 '트럼프의 영상' 소셜 미디어 비디오머그가 전해드립니다.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