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첫 만남이 궁금해"…북미 보좌진 텔레비전 앞에 '옹기종기' 눈길

조도혜 작가,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8.06.12 12:0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김정은-트럼프 첫 만남 궁금한 북미 보좌진들'세기의 담판'으로 불리는 첫 북미정상회담이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열리고 있는 가운데 두 정상의 만남을 지켜보는 북미 대표단의 모습이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현지 시간으로 오늘(12일), 사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트위터를 통해 회담장에 들어가지 못한 양국 보좌진들의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김정은-트럼프 첫 만남 궁금한 북미 보좌진들김정은-트럼프 첫 만남 궁금한 북미 보좌진들김정은-트럼프 첫 만남 궁금한 북미 보좌진들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존 켈리 백악관 비서실장, 김영철 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 등이 TV 앞에 모여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악수 장면을 지켜보고 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이 북측 인사들과 얘기를 나누는 듯한 모습도 눈에 띕니다.

누리꾼들은 "두 사람의 첫 만남이 궁금한 건 보좌진들도 똑같다"며 재미있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사진=트위터 PressSe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