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욕-판문점-싱가포르 '쓰리트랙' 북미접촉…폼페이오 "실질적 진전 있었다"

박수진 기자 start@sbs.co.kr

작성 2018.06.01 17:01 수정 2018.06.01 20:3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현지시간으로 31일 미국 뉴욕에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과 2시간에 걸친 고위급 회담을 진행한 후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폼페이오 장관은 고위급 회담 결과에 대해 "지난 72시간 동안 실질적 진전이 이뤄졌다"고 평가했습니다. 폼페이오는 김 부위원장과의 '뉴욕 회담' 뿐만 아니라 판문점, 싱가포르까지 '쓰리트랙'으로 이뤄진 북미 실무접촉의 결과 전반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는데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6.12 북미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을 긍정적으로 전망하며 기대감을 높였습니다.비디오머그가 북미 실무접촉의 과정을 정리해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