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아버지뻘 택시기사에게 폭언·욕설…"총으로 맞아보셨어요?"

서지원 에디터, 하현종 기자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18.05.31 21:5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택시에 탑승한 승객 폭언심지어 기사에게 총으로 맞아본 적 있냐며 질문하는 승객지난 15일 새벽 2시경승객이 택시기사에게 모욕감을 주는 폭언과 욕설을 합니다계속 이어진 폭언이들은 어떤 처벌을 받게 될까요?택시에 타자마자 담배를 피워도 되냐고 묻는 승객들을 만류하자 공포의 시간이 시작됐다.50대 택시기사를 향한 승객들의 무차별 욕설과 폭언이 시작됐다. 승객들은 마치 때릴 것처럼 택시기사를 협박하는가 하면, 부모까지 들먹이면서 입에 담지 못할 욕설과 폭언을 이어갔다.이들은 결국 택시기사의 제지에도 불구하고 끝내 택시 안에서 담배도 피웠다.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택시운전사에 대한 폭행, 폭언 사건들은 운전자와 탑승자에 안전을 모두 위협하는 위험한 행동이라는 것을 알아야 한다.

기획 모닝와이드 3부 / 편집 서지원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