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최저임금 인상 목표 연도, 영향 고려해 신축적으로"

박민하 기자 mhpark@sbs.co.kr

작성 2018.05.23 15:03 수정 2018.05.23 15: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김동연 "최저임금 인상 목표 연도, 영향 고려해 신축적으로"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최저임금 인상의 영향과 시장·사업주의 수용성을 충분히 고려해 목표 연도를 신축적으로 생각했으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그는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2020년까지 최저임금을 1만원으로 올린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과 관련해 '속도 조절'이 필요하다고 보느냐는 물음에 현재 최저임금 인상이 경제에 미치는 영향 등을 분석 중이라며 이같은 견해를 밝혔습니다.

김 부총리의 발언에는 문 대통령이 공약에서 제시한 시점을 고집하기보다는 경제에 미치는 영향과 최저임금제의 취지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속도 조절도 가능하다는 판단이 담긴 것으로 풀이됩니다.

시간당 최저임금은 지난해 6천470원에서 올해 7천530원으로 16.4% 인상됐습니다.

만약 최저임금을 앞으로 2년간 동일한 비율로 인상해 2020년 1만원을 달성하려면 내년에 8천678원, 2020년 1만원으로 올려야 하는 상황입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