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FNC-SM 전략적 제휴…사업적 시너지 기대

SBS뉴스

작성 2018.05.18 15: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FNC-SM 전략적 제휴…사업적 시너지 기대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18일 FNC애드컬쳐 지분 31%를 확보하며 인수작업을 완료함과 동시에, FNC애드컬쳐 사명을 SM라이프디자인그룹으로 변경했다. FNC엔터테인먼트(이하 FNC)는 지분율 18%를 보유한 2대주주가 됐다.

FNC의 대표이사를 겸임하고 있던 안석준 대표이사는 이후 SM라이프디자인그룹의 경영고문으로서 그간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FNC와 SM 간의 사업적 결합을 위해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SM라이프디자인그룹을 통해 패밀리십을 구축한 FNC와 SM은 다양한 사업적 시너지를 창출함으로써 국내 종합엔터테인먼트 업계에서의 막강한 라인업을 완성할 전망이다.

FNC는 현금 유동성을 바탕으로 아티스트 라인업을 강화하고 아티스트와 연계한 다양한 신규사업을 추진하는 등 사업을 다각화 할 계획이다. 또한 FNC는 기존 SM라이프디자인그룹의 예능제작 자회사였던 FNC프로덕션을 인수, 향후 드라마 제작사업을 직접 진행해 미디어 제작 사업과 소속 아티스트와의 시너지를 계속해서 가져갈 계획이다.

FNC프로덕션은 JTBC ‘뭉쳐야 뜬다’, KBS2 ‘살림하는 남자들’ 등 인기 예능 프로그램을 제작하고 있으며, 최근엔 정형돈과 데프콘이 진행을 맡는 JTBC ‘아이돌룸’을 새롭게 선보였다.

한편 FNC는 전문경영인 안석준 대표이사와 콘텐츠 제작 전문가인 한승훈 대표이사의 공동대표체제로 경영권에 변화를 주면서 엔터테인먼트 비즈니스 경영 전문성과 콘텐츠 제작 전문성의 결합을 통한 글로벌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이끌어 갈 전망이다.

(SBS funE 강선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