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축구 실력 못지않은 말솜씨…박지성 "해설 걱정 없어요"

김형열 기자 henry13@sbs.co.kr

작성 2018.05.16 21:27 수정 2018.05.16 22:0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이번 러시아 월드컵에서 해설가로 변신한 박지성 SBS 해설위원이 명품 방송을 약속했습니다. 말솜씨도 축구 실력 못지않았습니다.

김형열 기자입니다.

<기자>

말쑥하게 정장을 차려입은 한국 축구의 영원한 캡틴은 다양한 포즈로 사진 촬영을 한 뒤 담백하게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박지성/러시아 월드컵 SBS 해설위원 : 좋은 해설로 더 즐거움을 배가시킬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특유의 말투 때문에 걱정되지 않느냐는 질문을 재치있게 넘기며

[박지성/러시아 월드컵 SBS 해설위원 : '때문에'가 과연 얼마나 나올까에 대한 걱정들을 많이 하시더라고요. 연습을 통해서 확인해보고 도움이 될 것 같으면 ('때문에'를) 사용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풍성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선수 시절만큼 온 힘을 다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박지성/러시아 월드컵 SBS 해설위원 : 남은 기간 (해설) 연습을 많이 할 생각이고, 지금도 연습을 하고 있어서 크게 걱정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박 위원은 신태용호의 에이스 손흥민을 치켜세웠습니다.

[박지성/러시아 월드컵 SBS 해설위원 : (손흥민 선수는) 저랑 기록적으로 차이가 많이 나고요. 그런 선수를 가졌다는 것만으로도 한국팀의 큰 무기이자 우리가 잘 활용해야 할 부분이라고 생각합니다.]

남은 기간 수비 조직력을 어떻게 가다듬느냐에 따라 16강행 희비가 엇갈릴 거라며 후배들의 선전을 기원했습니다.

[박지성/러시아 월드컵 SBS 해설위원 : 선수들 역시도 어려서부터 꿈꿔온 대회라고 생각이 듭니다. 자기가 가지고 있는 실력을 모두 발휘하고 즐겁게 부상 없이 경기를 마쳤으면 좋겠습니다.]

(영상취재 : 최준식·박진호, 영상편집 : 최은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