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대통령 할아버지· 할머니와 함께한 청와대 운동회 '뒷이야기'

박수진 기자 start@sbs.co.kr

작성 2018.05.08 21:42 수정 2018.05.09 10:56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문재인 대통령이 어린이날이었던 지난 5일 섬마을과 접경 지역 등 소외지역에 살고 있는 어린이 200여 명을 청와대로 초청했습니다. 어린이들은 의장·군악 시범 행사를 관람하고,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와 함께 박 터뜨리기 게임을 하는 등 즐거운 시간을 가졌는데요, 문 대통령의 특별 지시로 '대통령 연설' 없이, 즐겁게 진행된 어린이날 행사의 비공개 영상을 비디오머그에서 모아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