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신태용 감독 "아시안컵 조 추첨에 만족…중국 경계해야"

유병민 기자 yuballs@sbs.co.kr

작성 2018.05.05 10: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신태용 감독 "아시안컵 조 추첨에 만족…중국 경계해야"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이 2019 아시아축구연맹 아시안컵 조 추첨 결과에 "만족한다"고 밝혔습니다.

신 감독은 오늘(5일)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린 아시안컵 조 추첨 결과에 관해 "가장 경계해야 할 팀은 중국"이라면서 "처음 출전하는 필리핀과 키르기스스탄은 무난히 이길 것 같다"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지난 2015년 아시안컵에선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지만, 2019년 아시안컵에선 반드시 우승 트로피를 들고 한국으로 돌아가겠다"고 각오를 다졌습니다.

한국은 내년 1월 UAE에서 열리는 아시안컵에서 중국, 필리핀, 키르기스스탄과 C조에 편성됐습니다.

각 조 1, 2위는 16강에 직행하고 조 3위 6팀 중 성적이 좋은 네 팀은 추가로 16강에 진출합니다.

한국은 지난 2015년 호주 대회에서 아쉽게 준우승했습니다.

당시 홈팀 호주와 결승전에서 만나 연장 접전 끝에 2대 1로 졌습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