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민주당, '미투 의원직 사직' 민병두에 사퇴 철회 요구 결정

조민성 기자 mscho@sbs.co.kr

작성 2018.05.04 13:40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민주당, 미투 의원직 사직 민병두에 사퇴 철회 요구 결정
더불어민주당은 4일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폭로 보도에 의원직 사퇴서를 낸 민병두 의원에게 사퇴 철회를 요구하기로 했습니다.

김현 대변인은 이날 국회 브리핑에서 "민 의원의 거취를 심도 있게 논의했다"며 이런 방침을 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대변인은 "민 의원이 첫 언론의 보도 이후 피해자에 대한 즉각적인 사과를 표명하고, 의원직을 사퇴함으로써 의원의 권위를 이용해 사실관계에 영향을 미치려 하지 않으려 한 점을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는 이어 "수많은 지역구 유권자들이 탄원서를 통해 사퇴 철회를 촉구한 점을 고려해 의원직을 사퇴하는 것보다는 조속히 국회로 복귀해 의원직에 충실히 복무해 책임을 다해줄 것을 최고위원회의의 의결로 민 의원에게 요구하기로 결정했다"고 강조했습니다.

민 의원은 지난 3월 10일 성추행 의혹이 언론에 보도되자 곧바로 의원직 사퇴 의사를 밝히고 이후 사퇴서를 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