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4홈런 폭발' SK, kt 꺾고 4연승…선두 두산과 1게임 차

이성훈 기자 che0314@sbs.co.kr

작성 2018.04.17 23:4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프로야구에서 SK와이번스가 화끈한 홈런쇼를 펼치며 kt 위즈를 꺾고 4연승을 달렸습니다.

SK는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kt wiz와 원정 경기에서 9대 5로 이겼습니다.

13승 6패가 된 SK는 선두 두산 베어스와 격차를 1경기로 좁혔습니다.

SK는 1회 1번 타자 노수광의 솔로홈런에 이어 3대 3 동점이던 5회 제이미 로맥의 시즌 8호 장외 역전 투런 홈런으로 리드를 잡았습니다.

SK는 7회 김동엽의 시즌 7호 솔로홈런, 8회 로맥의 시즌 9호 솔로포에 힘입어 승기를 굳혔습니다.

로맥은 홈런 단독 선두를 지켰습니다.

잠실구장에서는 한화가 외국인타자 호잉의 맹타를 앞세워 선두 두산을 꺾고 3연승을 달렸습니다.

호잉은 1회 시즌 7호 투런홈런에 이어 3회 시즌 8호 연타석 2점 홈런까지 터뜨려 팀의 5대 2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NC는 연장 11회에 터진 나성범의 결승 솔로홈런에 힘입어 넥센을 꺾고 9연패에서 탈출했습니다.

KIA는 9회말에 터진 김주찬의 끝내기 안타로 LG를 꺾고 4연패에서 벗어났고, 삼성은 13안타를 터뜨려 롯데를 눌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