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장근석 위협한다"…스위치 정웅인, 악역 장인의 카리스마

SBS뉴스

작성 2018.04.17 15:4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장근석 위협한다"…스위치 정웅인, 악역 장인의 카리스마
‘스위치’ 정웅인이 더욱 악랄해지며 장근석을 위협한다.

17일 SBS 수목드라마스페셜 ‘스위치-세상을 바꿔라’(극본 백운철 김류현, 연출 남태진) 제작진 측에 따르면 정웅인의 카리스마가 폭발한다.

정웅인은 극중 필갤러리의 대표 금태웅을 맡아 열연중이다. 태웅은 고급 갤러리를 운영하는 와중에 정치 9단인 전총리 최정필(이정길 분)의 비선실세로도 활약해 그의 비자금 마련을 위해 마약을 거래하며 살인도 서슴지 않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태웅은 자신의 트레이드마크인 화려한 슈트는 그대로 두고, 앞으로 내렸던 짧은 머리를 뒤로 넘기면서 카리스마를 더욱 살렸다. 이어 그는 정필(이정길 분)로부터 차기 대권후보로 지목받은 검사장 도영(최재원 분)을 무릎을 꿇리는 상황을 만들면서 그 배경에 대한 궁금증도 자극시켰다.

실제로 이 연기 당시 정웅인은 최재원을 향해 쩌렁쩌렁한 목소리로 분노를 폭발하면서 캐릭터를 더욱 악의 색깔을 입혔고, 당시 스태프들은 그런 그의 열연을 숨죽이며 지켜봤을 정도다.

한 관계자는 “그동안 다양한 작품 속에서 입체적인 악역연기를 선보이며 ‘악장(惡匠)’이라 불린 정웅인이 이번 방송을 계기로 한 단계 더욱 업그레이드된 악한의 모습을 선사할 예정”이라며 “이로 인해 검사장이 무릎을 꿇은 에피소드를 포함, 사도찬 까지 위험에 처할 가능성이 더욱 높아졌다. 과연 그가 어떤 식으로 도찬을 위협할지는 방송을 통해 지켜봐달라”라고 소개했다. 

‘스위치’는 매주 수, 목요일 방송된다.
이미지
사진=SBS

(SBS funE 손재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