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영상][TV토론] 전해철 "전과 매우 심각" vs 이재명 "미래 얘기 하자"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경선 후보자 TV 토론회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8.04.17 16:2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경선 후보자 간 TV 토론회가 오늘(17일) 오후 2시 SBS에서 열린 가운데, 도덕성을 놓고 공방이 벌어졌습니다. 

전해철 후보는 이재명 후보의 전과 기록을 들며 도덕성과 자질 문제를 제기했습니다. 

전 후보는 이 후보에게 "음주운전과 공무원 자격 사칭, 무고 등은 법조인이 보기에 정당하지 않다. 문제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 후보는 사유가 있다고 말하는데, 확정 판결이 있는 것은 감당하고 사과하고 반성해야 하지 않나"라고 강하게 비판했습니다.  

이 후보는 "국민들이 이런 점 다 판단해서 한다. 말씀하신 건 이미 다 인터넷에 나와있고, 지난해 대선과 시장 선거 때도 문제가 됐던 거다. 전과기록물 공고물에도 다 나갔다"며 "미래에 관한 걸 이야기하면 어떨까 싶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양기대 후보도 이 후보에게 "이재명 후보에게 여러 음주 운전 검사 사칭 특수공무 집행 방해, 선거법 위반 4가지나 된다"고 꼬집었습니다. 

이에 해대 이 후보는 "음주운전은 젊은 시절 한 일인데, 이유 막론하고 잘못했다. 여러 차례 사과했다"며 잘못을 인정했습니다. 

다만, "특수공무 집행 방해는 시립의료원 설립운동하다가 시의회 점거에 책임을 졌다. 검사 사칭은 제가 한 게 아니라, KBS 피디가 나를 인터뷰하다가 마침 현역 시장과 통화하던 중 검사를 사칭한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이번 토론회는 SBS 방송과 유튜브 SBS뉴스 계정을 통해 생방송 및 다시보기를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