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한국 오면 이렇게 해야 함?…해외 스타의 동양식 인사 논란

구민경 에디터, 채희선 기자, 하현종 기자 mesonit@sbs.co.kr

작성 2018.04.14 15:0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지난 4월 11일 영화 홍보차 내한한 배우 베네딕트 컴버배치. 열렬한 팬들의 환호 속에 입국한 그가 합장 인사로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내한한 해외 스타들의 합장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2009년 존 쿠삭, 2013년 톰 히들스턴, 2015년 키아누 리브스, 지난 3월 앤 해서웨이까지.

그들이 합장인사를 하는 이유는 동양권 문화에 대한 일반화와 편견때문에 생긴 일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프로듀서 하현종, 채희선 / 연출 구민경 / 편집 구민경

(SBS 스브스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