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순식간에 '펑!' 소방차 집어삼킨 불길…인천 가좌동 화학공장 화재 대체 어떻길래

엄민재 기자 happymj@sbs.co.kr

작성 2018.04.13 17:27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4월 13일, 오전 11시 47분께 인천 서구 가좌동의 화학물질 처리공장에서 큰불이 발생해 소방차 1대에 불이 옮겨붙어 차량이 완전히 불에 탔습니다.

인천소방본부는 서울, 경기 등 인접 지역 소방 인력, 장비를 모두 동원하는 최고단계 경보인 ‘대응 3단계’를 발령하고 화재 진압에 나섰습니다. 진화 과정에서 현장에 접근하던 소방차 1대에 불이 옮겨붙었고, ‘펑’하는 폭발음과 함께 차량이 순식간에 전소됐습니다. 현재 소방대원 1명이 부상을 당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로 중이며 화재로 인한 인명피해는 확인 중입니다.

(SBS 비디오머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