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경찰, 사드 공사 장비 반입 반대 주민 강제 해산…부상자 속출

장세만 기자 jang@sbs.co.kr

작성 2018.04.12 12:19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경북 성주의 사드 기지 입구에서 경찰이 공사 장비 반입을 반대하는 주민을 강제로 해산했습니다.

경찰은 오늘(12일) 오전 10시 35분부터 성주군 초전면 소성리 진밭교에서 강제 해산을 시작하며 주민과 충돌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일부 주민이 다쳐 의료진이 긴급 진료를 하고 있습니다.

주민은 "폭력경찰 물러가라"고 외치며 저항했고 경찰은 주민들을 현장에서 끌어내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