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문재인 대통령 평창패럴림픽 첫 직관 "열심히 해줘서 감사합니다"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18.03.14 18:1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문재인 대통령과 부인 김정숙 여사는 오늘(14일) 오전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바이애슬론 센터에서 열린 평창 동계패럴림픽 크로스컨트리 스키 경기를 관람했습니다. 문 대통령이 평창패럴림픽 경기를 현장에서 직접 관람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문 대통령 내외는 이날 경기에 출전한 신의현·최보규 선수의 가족 등과 함께 경기를 보며 선수들을 응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경기에 참가한 남북 선수단을 만나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열심히 해줘서 고맙습니다"라며 격려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