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바닥서 발견된 태아 시신 7구 '충격'…3년 전 살던 사람은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8.03.13 11:18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바닥서 발견된 태아 시신 7구 충격…3년 전 살던 사람은
일본 도쿄의 한 주택 세면장 바닥 밑에서 태아 시신 7구가 발견돼 경찰이 경위파악에 나섰다고 교도통신이 전했습니다.

13일 통신에 따르면 시신은 모두 병 속에 액체와 함께 넣어진 채 발견됐습니다.

문제의 주택에서 3년 전까지 산부인과 의사가 살았던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도쿄 경시청은 사산이나 낙태 등으로 사망한 태아를 보관했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경시청에 따르면 태아 시신은 이 집을 구입한 30대 여성의 요청으로 리모델링 작업을 하던 업자에 의해 발견됐습니다.

세면장 마루 밑에서 발견된 병은 총 16개였습니다.

이 가운데 포르말린액으로 보이는 액체가 담긴 6개의 병에서 7구의 태아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픽사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