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中 외교부, "北이 북미정상회담 통보했냐" 질문에 즉답꺼려

이병태 기자 btlee@sbs.co.kr

작성 2018.03.12 16:12 수정 2018.03.12 16:24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中 외교부, "北이 북미정상회담 통보했냐" 질문에 즉답꺼려
중국 외교부는 오는 5월 북미정상회담 추진과 관련해 북한으로부터 통보받았는 지와 관련해 즉답을 꺼렸습니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오늘(12일) 정례 브리핑에서 북한이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중국 측에 알려줬느냐는 질문에 즉답을 피한 채 "국제사회는 최근 한반도 정세에 나타난 적극적인 변화에 매우 주목하고 있고 우리도 여러 차례 중국의 입장을 소개했다"고 답했습니다.

루 대변인은 다만 "알려줄 수 있는 것은 중국은 유관 각국과 한반도 정세 완화를 어떻게 추진할지와 북핵 문제가 어떻게 조속히 정치적 해결로 돌아갈 수 있는지에 대해 긴밀한 소통을 유지하고 있다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