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정의용 실장, 베이징으로 출국…오후 시진핑 주석 면담

권태훈 기자 rhorse@sbs.co.kr

작성 2018.03.12 09:45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의용 실장, 베이징으로 출국…오후 시진핑 주석 면담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방북·방미 결과를 설명하기 위해 12일 오전 9시 20분 대한항공 편으로 중국 베이징으로 출국했습니다.

정 실장은 김포공항 귀빈실을 통해 항공편에 탑승했으며, 언론을 향해 특별한 출국 메시지를 내놓지는 않았습니다.

정 실장은 이날 오후 늦게 시진핑 국가주석을 만나 오는 4∼5월 잇따라 열릴 남북 및 북미 정상회담 결정 과정 등을 설명하고 중국 측의 협조를 당부할 방침입니다.

정 실장은 양제츠 외교담당 국무위원도 만나 후속 조치 등을 협의합니다.

정 실장은 1박 2일의 방중 일정을 마치고 러시아 모스크바로 향해 오는 15일까지 머물면서 러시아 고위 당국자들에게 방북·방미 결과를 설명할 예정입니다.

다만 러시아가 오는 18일 대선을 앞두고 있어 블라디미르 푸틴 대통령을 면담하기는 쉽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