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일본 자위대·미군, 16일부터 미사일 방어 공동훈련 실시

이한석 기자 lucaside@sbs.co.kr

작성 2018.02.15 22:0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일본 방위성은 자위대와 미군이 16일부터 23일까지 종합 방공 미사일 방어 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습니다.

일본 교도통신은 이번 훈련이 부대를 직접 움직이는 방식이 아니라 탄도미사일 대응 등에 관한 시뮬레이션 훈련으로 진행된다고 보도했습니다.

지난해까지는 해상자위대와 미국 해군의 공동훈련으로 이뤄졌지만, 이번에는 항공자위대, 미국 해병대와 공군 등도 참여하는 등 규모가 확대됐습니다.

훈련에는 해상자위대와 미국 해군의 이지스함 등도 참가하게 됩니다.

구체적으로는 양측의 네트워크를 연결해 가상의 탄도미사일을 공동으로 탐지해 추적 요격하는 체제를 확인하고 항공자위대의 지대공 유도미사일인 패트리엇 부대 운영과 미·일 전투기 대응 체제도 점검하게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