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추미애, 뮌헨안보회의 참석차 출국…"북핵 평화적 해결 논의"

전병남 기자 nam@sbs.co.kr

작성 2018.02.15 10: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추미애, 뮌헨안보회의 참석차 출국…"북핵 평화적 해결 논의"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독일 뮌헨에서 열리는 '제54차 뮌헨안보회의' 참석을 위해 4박 6일간의 독일 방문길에 오릅니다.

뮌헨안보회의는 범세계적인 안보 이슈를 논의하기 위해 1963년 창설된 유럽 최대 규모의 연례 국제안보회의로, 이번 회의에서는 핵 안보와 테러 위협으로부터 평화를 지켜내기 위한 방안 등이 중점적으로 논의될 예정입니다.

우리나라 집권당 대표가 이 회의에 참석하는 것은 추 대표가 처음이라고 민주당은 설명했습니다.

추 대표는 모레 '핵 안보'를 주제로 하는 토론에 5인 패널 중 한 명으로 참여해 북핵 문제를 풀어가는 문재인 정부의 전략과 평화 정착을 위한 노력을 소개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조성된 남북 간 대화 재개 움직임 속에서 북한 핵 문제를 어떻게 해결해야 할지 미국, 중국, 러시아 등 주변국 참가자들과 토론을 벌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