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궐련형 전자담배 매점매석 금지 고시 종료…"유통 안정적"

박민하 기자 mhpark@sbs.co.kr

작성 2018.02.14 09:51 조회 재생수17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궐련형 전자담배 매점매석 금지 고시 종료…"유통 안정적"
기획재정부는 아이코스와 글로 등 궐련형 전자담배 가격 인상 후 유통이 안정세를 유지함에 따라 매점매석 행위를 금지한 고시 시행을 종료한다고 밝혔습니다.

정부는 지난해 11월 9일 궐련형 전자담배의 재세부담금 인상안이 국회를 통과한 뒤 '궐련형 전자담배 매점매석 행위 지정 등에 관한 고시'를 시행했습니다.

고시에는 제조업자·수입판매업자의 매달 반출량이 직전 3개월간 월평균의 110%를 초과할 수 없도록 하는 내용이 담겼습니다.

또 도매업자·소매인의 총 매입량이 직전 3개월간 평균의 110%를 넘기면 안 되며 이들이 정당한 사유 없이 판매를 기피할 수 없도록 했습니다.

정부는 현장 점검 결과 거의 모든 업체가 매점매석 고시 기준을 준수했고 기준을 초과한 2개 업체도 수요 대응 차원 정상적인 영업 활동으로 확인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