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서해 기상악화…인천∼백령도 등 9개 항로 여객선 통제

송욱 기자 songxu@sbs.co.kr

작성 2018.02.14 07:41 조회 재생수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오늘(14일) 서해 상 기상 악화로 인천과 섬 지역을 오가는 9개 항로 여객선 운항이 통제됐습니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에 따르면 오늘 오전 6시 40분 기준 서해 먼바다에는 초속 14m의 강풍이 불고 4m에 이르는 높은 파도가 일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인천∼백령도와 인천∼연평도 등 9개 항로의 여객선 12척은 오늘 운항이 통제됩니다.

강화도 서검∼하리·외포∼주문, 영종도 삼목∼장봉 등 3개 항로 여객선 3척은 인천 강화도와 영종도 앞바다에 뜬 유빙으로 운항하지 못하고 대기 중입니다.

운항관리센터 관계자는 "유빙으로 대기 중인 강화도와 영종도 항로는 이후 상황에 따라 운항을 할 수도 있다"며 "승객들은 선착장에 나오기 전에 선사에 운항 여부를 문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