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드디어 통합" 결혼식 방불케 한 바른미래당 출범대회

정형택 기자 goodi@sbs.co.kr

작성 2018.02.13 21:32 수정 2018.02.13 21:41 조회 재생수83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이 기사 어때요?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의 통합으로 새롭게 시작하는 바른미래당이 오늘(13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공식 출범대회를 가졌습니다.

30석 규모의 원내 제3당인 바른미래당의 초대 공동대표는 전 국민의당 박주선 국회부의장과 전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가 맡기로 했습니다.

통합 이후 백의종군을 선언한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는 약속대로 2선으로 물러났습니다.

진통 끝에 닻을 올린 바른미래당의 공식 출범대회 현장을 영상에 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