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정부, 건강보험 포함 4대 사회보험 연체이자율 인하 추진

장세만 기자 jang@sbs.co.kr

작성 2018.02.08 11:08 조회 재생수43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정부, 건강보험 포함 4대 사회보험 연체이자율 인하 추진
건강보험료 등 4대 사회보험료를 연체해서 추가로 내야 하는 이자 부담이 낮아질 것으로 보입니다.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건강보험과 국민연금, 산재보험, 고용보험 등 4대 사회보험 가입자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자 연체료율을 인하하는 방안을 추진 중입니다.

또 민간카드사들과 협의해 4대 사회보험을 신용카드로 낼 때 물어야 하는 납부수수료도 낮추는 쪽으로 추진할 계획입니다.

보험징수 당국은 현재 납부기한 경과 후 최대 9%로 돼 있는 연체료율을 낮춘다는 방침 아래 구체적인 인하방안을 짜고자 내부 논의 중입니다.

아울러 민간카드사들과 협의를 거쳐 현행 0.8%인 4대 사회보험료 신용카드 납부수수료를 인하하기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