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하지원, 남동생 떠나보낸 심경 "사랑하는 나의 별, 태수야"

SBS뉴스

작성 2018.01.24 14:00 조회 재생수213,29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하지원, 남동생 떠나보낸 심경 "사랑하는 나의 별, 태수야"
배우 하지원이 남동생 故 전태수의 사망과 관련 애타는 심경을 담은 글을 올렸다.

하지원은 24일 자신의 SNS에서 “아름다운 별”이라며 지난 21일 향년 34세로 유명을 달리한 남동생 故 전태수에 대한 애도의 글을 게재했다.

그는 동생과 함께 찍은 흑백 사진과 함께 “그 별이 한없이 빛을 발하는 세상에 태어나기를. 사랑하는 나의 별. 그 별이 세상 누구보다 행복하기를. 세상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별이 되기를”이라면서 “사랑한다.”고 말해 가슴을 먹먹하게 했다.

전태수는 우울증 치료를 받던 중 사망했다. 고인은 2014년 작품활동을 마지막으로 4년 동안 연기복귀를 위해 노력했지만 결국 그 꿈은 불발됐다.

하지원은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故 전태수의 상주로 장례절차에 임했다.


-다음은 하지원이 남긴 글 전문

아름다운 나의 별

그 별이 한없이 빛을 발하는 세상에 태어나기를

사랑하는 나의 별

그 별이 세상 누구 보다 행복하기를

세상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는 별이 되기를

사랑한다 아름다운 나의 별 태수야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