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미우새’ 돈스파이크X손헌수X박수홍, 비명 울려 퍼진 지리산 전지훈련

SBS뉴스

작성 2018.01.21 15:36 조회 재생수11,54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미우새’ 돈스파이크X손헌수X박수홍, 비명 울려 퍼진 지리산 전지훈련
21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박수홍의 무모한 도전이 그려진다.

박수홍은 절친한 친구인 작곡가 돈스파이크, 개그맨 손헌수와 함께 지리산으로 향했다. 박수홍은 “오늘은 ‘돈수박’ 전지훈련을 온 것이다”라고 선언했다. 알고 보니 세 남자는 지난해 ‘돈수박’이라는 이름으로 행사 활동을 계획했다.

계획했던 ‘돈수박’ 행사는 잘되지 않았다고 하는데 서로를 원망하며 웃픈 사연을 털어놓는 세 남자의 모습에 어머니들은 안타까워하면서도 웃음을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돈 스테이크’로 화제가 된 돈스파이크가 이번에는 새로운 ‘돈 피자’를 만들어 군침을 자극한다. 1만 칼로리는 훌쩍 뛰어넘을 것 같은 ‘칼로리 폭탄’ 피자를 먹은 세 사람은 이후 산으로 올라갔는데 비명이 울려 퍼져 어머니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과연 지리산에 올라간 세 남자에게는 무슨 일이 생긴 것인지, 어머니들을 경악게 만든 ‘돈수박’의 전지훈련은 21일 오후 9시 5분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공개된다.

(SBS funE 이정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