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가정 지킨다"…홍상수 아내, 변호인단 선임 '반격'

SBS뉴스

작성 2018.01.19 16:09 조회 재생수151,92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가정 지킨다"…홍상수 아내, 변호인단 선임 반격
홍상수 감독과 이혼 소송 중인 아내 조 모 씨가 변호인단을 선임하며 반격을 시작했다. 

조 모 씨는 19일 법무법인 나우리의 이명숙 변호사를 포함해 총 4명의 변호사를 선임했다. 1차 변론기일이 열렸던 지난해 12월까지만 해도 조 모 씨는 재판에 참석하지도 않았을뿐더러 변호사도 선임하지 않았다. 하지만 2차 변론 기일을 앞두고 4명의 변호인을 선임해 가정을 지키기 위한 적극적인 움직임을 시작했다. 

금일(19일) 오후 5시 서울 서초구 서울가정법원 제201호 법정에서 홍상수 감독과 조 씨의 이혼 소송 2차 변론기일이 진행된다. 조 모 씨는 물론 홍상수 감독의 참석 여부는 알려지지 않았다. 그러나 양측의 변호인은 참석해 첨예한 공방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홍상수 감독은 지난 2015년 개봉한 영화 '지금은맞고그때는틀리다'를 작업하며 만난 김민희와 사랑에 빠졌다. 이후 집을 나와 아내에게 이혼 소송을 청구했다. 그러나 조 모 씨는 일관되게 이혼 불가 의사를 밝혀왔다. 
    
(SBS funE 김지혜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