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일본 최대금융그룹, 가상통화 발행 추진

성회용 기자 ares@sbs.co.kr

작성 2018.01.14 15:48 조회 재생수29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일본 최대금융그룹, 가상통화 발행 추진
일본 최대 금융그룹인 미쓰비시 UFJ 금융그룹이 독자 개발 중인 가상통화를 발행하기 위해 거래소를 직접 개설할 것이라고 마이니치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미쓰비시 금융그룹은 일본 최초로 거래소를 직접 관리해 안정적 결제와 송금을 할 수 있는 가상통화를 운용할 것이라고 마이니치 신문은 보도했습비다.

미쓰비시 금융그룹은 스마트폰 앱을 통해 자신들이 만드는 이른바 'MUFG코인'을 송금하거나 물품 구입 대금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입니다.

미쓰비시 금융그룹은 자체 발행을 할 가상통화의 가치를 1코인당 1엔 수준으로 관리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일본에는 은행을 통하지 않으면 100만엔 이상을 송금할 수 없는 자금결제법이 있기 때문에 미쓰비시 측은 가상통화 가격이 거래가를 반영하는 방법을 적용하되 가격의 급등을 조절하는 방향으로 운용할 방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