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뉴스pick] 문 대통령 생일 광고에 김문수 "김일성 주체사상 영향" 발언 논란

장현은 작가,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8.01.12 18:20 조회 재생수21,17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뉴스pick] 문 대통령 생일 광고에 김문수 "김일성 주체사상 영향" 발언 논란
김문수 전 경기지사가 문재인 대통령 생일광고를 두고 "김일성 주체사상의 영향"이라고 주장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앞서 어제(11일)부터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은 오는 24일 문 대통령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지하철 광고를 시작했습니다.
김문수 문재인 생일 광고 비판(사진=트위터 '문라이즈데이', 연합뉴스)트위터 계정 '문라이즈데이(moon_rise_day)'는 "문재인 대통령을 응원하는 평범한 여성들이 자발적으로 모여 기획했다"며 "광고가 걸리는 약 한 달간 #HappyMoonRiseDay #해피이니데이 해시태그와 함께 진행된다"고 밝혔습니다.
김문수 문재인 생일 광고 비판(사진=트위터 '문라이즈데이', 연합뉴스)광고가 게재된 곳은 서울지하철 5호선(광화문, 여의도, 종로3가, 동대문역사문화공원, 천호), 7호선(가산디지털단지, 고속터미널, 건대입구, 노원), 8호선(잠실) 등 총 10개 역입니다.

김문수 전 경기지사는 어제 자신의 페이스북에 "서울 지하철 역에 현직 대통령의 생일 축하 영상과 음악이 나오는 건 역사상 처음이라고 한다"며 글을 시작했습니다.

김 전 지사는 "정상적으로 하면 2월 말까지는 박근혜 대통령의 임기"라며 "(문재인 대통령은) 박근혜 대통령을 감옥에 보내놓고 자신의 생일축하 영상과 음악을 서울 시내 지하철에 떠들게 하고 있다는 게 말이 되냐"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피·눈물·염치·눈치·양심도 없습니까, 동방예의지국이 언제부터 이렇게 되어 버렸냐?"고 덧붙였습니다.
김문수 문재인 생일 광고 비판(사진=트위터 '문라이즈데이', 연합뉴스)김 전 지사는 이를 "김일성 주체사상의 영향"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는 "김일성 주체사상의 핵심인 수령론에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를 충성으로 높이 우러러 모셔야 한다. 북한에는 3만여 개의 김일성 동상이 있다고 한다"고 적었습니다.

그러면서 "남한에는 위대한 촛불 혁명 대통령 '이니(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 사이에서 문 대통령을 부르는 애칭)'의 생일 축하 영상과 방송을 널리 오랫동안 울려 퍼지게 할지어다!"라고 비꼬았습니다.

일부 누리꾼은 "박정희 탄신일 챙기는 건 어떻게 설명할 것인지", "주체사상 운운하며 비판하는 것 이제 식상하지 않나"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뉴스 픽'입니다.

(사진=트위터 'moon_rise_day' 캡처,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