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JS 관계자 "박지성 모친, 교통사고 이후 치료 중 돌아가셔…"

SBS뉴스

작성 2018.01.12 15:43 수정 2018.01.12 16:06 조회 재생수19,681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JS 관계자 "박지성 모친, 교통사고 이후 치료 중 돌아가셔…"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12일(이하 한국시간) 모친상을 당한 것으로 전해져 안타까움을 주고 있다. 그러나 사망 경위를 놓고 잘못된 최도 보도가 나간 이후 추측성 기사가 쏟아지고 있어 더욱 아픔을 낳고 있다.

대한축구협회는 12일 오후 "박지성 본부장이 영국 현지에서 모친상을 당했다"고 공식적으로 밝혔다. 지난해 말 협회 유스전략본부장에 선임된 박지성은 연말 잠시 한국으로 귀국해 해당 업무를 파악한 뒤 다시 영국 런던으로 돌아가 있는 상태였다.

이런 가운데 박지성의 모친 장명자씨가 12일 사망했다는 소식이 갑작스레 전해지면서 큰 충격을 안겼다. 특히 여러 언론을 통해 모친이 12일 당일 사고로 사망한 것처럼 잘못된 경위가 알려져 재생산 되고 있어 유족 및 가족들에게는 더욱 큰 아픔이 되고 있는 상황이다.

JS파운데이션측 관계자는 SBS스포츠와의 통화에서 "박지성 이사장의 모친이 영국 현지 시간으로 12일 오전에 돌아가셨다. 사고를 당하신 것은 지난 연말이며 이후 병원에서 계속 치료를 받아오시다가 12일 끝내 돌아가셨다"며 구체적인 경위를 전했다.

한국 축구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통하는 박지성인 만큼 가슴 아픈 개인사가 갑작스레 전해지면서 축구팬들 또한 안타까움을 금하지 못하고 있는 상황이다. 

[사진= 대한축구협회 제공]

(SBS스포츠 이은혜 기자)

'스포츠의 즐거움! SBS All Sports 와 함께 하세요'    페이지 방문하기 >클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