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아베 총리 "한국 측 위안부 새 방침 절대 수용 못 한다"

김도균 기자 getset@sbs.co.kr

작성 2018.01.12 10:36 수정 2018.01.12 11:16 조회 재생수1,32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아베 총리 "한국 측 위안부 새 방침 절대 수용 못 한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오늘(12일) 강경화 외교장관이 최근 한·일 위안부 합의로 문제가 해결되지 않았다고 밝힌 데 대해 수용할 수 없다고 반발했습니다.

그는 이날 관저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한·일 간 위안부 합의와 관련해 "합의는 국가와 국가 간 약속으로, (한국의 새 방침은) 절대 수용할 수 없다"고 말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습니다.

아베 총리가 한·일 위안부 합의에 대한 한국 측의 새 입장 발표 이후 자신의 견해를 직접 밝힌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아베 총리는 "일본 측은 성의를 갖고 한·일 합의를 이행해 왔다"며 "한국 측에도 계속 이행을 요구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