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광주 전남 지역 대설특보 사흘 만에 모두 해제

홍순준 기자 kohsj@sbs.co.kr

작성 2018.01.11 16:33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사흘간 최고 26㎝ 많은 눈이 쏟아진 광주와 전남에 발효된 대설특보가 모두 해제됐습니다.

광주지방기상청은 오후 4시를 기해 전남 무안, 함평, 영광, 목포, 신안에 내려진 대설경보를 해제했습니다.

진도에 내려진 대설주의보도 해제했습니다.

이로써 9일부터 사흘간 광주와 전남 대부분 지역에 내려진 대설특보는 모두 해제됐습니다.

사흘간 눈이 가장 많이 쌓였던 최심 적설량은 함평 26cm, 나주 25.5cm, 영광 25cm, 무안 21.7cm, 무안 21.2cm 등을 기록했습니다.

기상청은 광주와 전남 내륙에 오늘 오후까지 2∼5㎝, 서해안에는 내일까지 3∼8㎝ 눈이 더 내릴 것으로 내다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