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영상] 문 대통령 "최저임금 인상, 우리 경제 체질 바꾸는 의미 있는 결정"

정윤식 기자 jys@sbs.co.kr

작성 2018.01.10 10:49 수정 2018.01.10 13:05 조회 재생수6,854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문재인 대통령이 취임 첫 신년사에서 일자리 정책과 관련해 "'사람중심' 경제라는 국정철학을 실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문 대통령은 오늘(10일) 오전 10시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제가 대통령이 되어 가장 먼저 한 일은 집무실에 일자리 상황판을 설치한 것"이라며 이같이 강조했습니다.

이어 "정부는 좋은 일자리 확대를 위해 지난해 추경으로 마중물을 붓고, 정부 지원체계를 전면 개편했다"며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화가 시작됐고, 8년 만의 대타협으로 올해 최저임금 인상률을 16.4%로 결정했다"고 전했습니다.

그러면서 "일자리 문제 해결에 앞장서는 기업들도 늘어났다"며 "정부는 올해 이러한 변화들을 확산시켜 나가겠다"고 덧붙였습니다.

특히, 올해 최저임금 인상에 대해 문 대통령은 "최저임금 인상은 우리 경제의 체질을 바꾸는 의미있는 결정"이라며 "저임금 노동자의 삶의 질을 보장하고 가계소득을 높여 소득주도성장의 기반이 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문 대통령은 "노동시간 단축은 우리의 삶을 삶답게 만들기 위해 더 이상 미룰 수 없는 과제"라며 "모든 경제주체의 참여와 협력이 있어야 가능한 일이다. 사회적 대화와 대타협에 역점을 두고 추진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

▶ [풀영상] 문 대통령 "필요하다면 정부도 국민개헌안 준비해 국회와 협의"
▶ [영상] 문재인 대통령 "새해 목표는 국민 평범한 일상 지키고 나아지게 하는 것"
▶ [영상] 문 대통령 "한반도 비핵화 양보 못 해…임기 중 북핵 문제 해결이 목표"
▶ [영상] 문 대통령 "일본 출연 10억 엔? 위안부 치유는 우리 정부 돈으로 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