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일본 정부 "2015년 합의는 이행돼야"

성회용 기자 ares@sbs.co.kr

작성 2018.01.09 15:26 수정 2018.01.09 17:14 조회 재생수206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일본 정부 "2015년 합의는 이행돼야"
일본 정부는 우리 정부가 위안부합의 처리 방향을 발표한데 대해 2015년 합의를 이행해야 한다는 기존의 입장을 되풀이했습니다.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은 오늘(9일) 강경화 외교부장관의 발표 직후 "한일 합의는 국가 간 약속이므로 정권이 바뀌었다고 해도 실현돼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고노 외무상은 또 "한일 두 나라가 2015년 합의에서 최종적이고 불가역적으로 합의를 했음에도 실행하지 않는다면 일본으로서는 이를 받아들일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스가 히데요시 일본 관방장관도 오늘 오전 정기브리핑에서 "일본 정부의 입장은 1밀리미터도 움지일 생각이 없으며 이는 전혀 바뀌지 않을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한일 합의는 양국 정상간에도 내용을 확인한 것"이라면서 "미국을 비롯한 국제사회로부터도 높이 평가받았다"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