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백악관, 트럼프 '핵버튼' 트윗 옹호…"김정은 정신상태 걱정해야"

SBS뉴스

작성 2018.01.04 08:52 조회수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백악관, 트럼프 핵버튼 트윗 옹호…"김정은 정신상태 걱정해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핵 단추' 언급에 '더 크고 강력한 핵 버튼' 트윗으로 맞받아친 것과 관련, 각계에서 우발적 전쟁 등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나오고 있지만 백악관은 트럼프 대통령을 옹호하며 걱정해야 할 것은 김정은의 정신상태라고 강조했다.

3일(현지시간) AP통신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세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과 관련한 질문에 "대통령과 이 나라 국민은 북한 지도자의 정신건강을 걱정해야 한다"고 말했다.

샌더스 대변인은 "그는 반복적으로 위협을 가했고, 수년간 몇 번이고 계속해서 미사일 시험을 했다"며 "여기에 움츠러들지 않고 약해지지 않으며, 약속을 이행하고 미국인을 보호하는 대통령이 있다"고 밝혔다.

전날 트럼프 대통령은 트위터에 "나는 그(김정은)가 가진 것보다 더 크고 강력한 핵 버튼이 있다는 사실을 이 식량에 굶주리고 고갈된 정권의 누군가가 그에게 제발 좀 알려주겠느냐"며 "내 버튼은 작동도 한다!"고 썼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