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핀란드, 北대사 불러 도발 즉각 중단 촉구"

SBS뉴스

작성 2017.12.08 09:06 조회 재생수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핀란드 외교부가 북한 대사를 불러 탄도미사일 발사 등 도발을 멈추라고 항의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보도했다.

8일 RFA에 따르면 핀란드 외교부는 6일(현지시간) 키모 라데비르타 미주·아시아 담당 국장이 헬싱키에서 강용덕 스웨덴 주재 북한대사를 만나 한반도 상황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했다고 밝혔다.

강 대사는 스웨덴뿐 아니라 핀란드, 네덜란드, 노르웨이, 덴마크, 리투아니아, 라트비아, 아이슬란드 등 북유럽 8개국 대사를 겸임하고 있다.

라데비르타 국장은 강 대사에게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를 준수해 상황을 악화시키는 추가 도발을 즉시 중단하고 주변국을 포함한 국제사회와 의미 있는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핀란드 외교부의 북한 대사 초치는 대통령궁에서 열린 독립기념일 연회에 참석하기 위해 강 대사가 헬싱키를 방문한 것을 계기로 이뤄졌다.

앞서 독일과 영국 등도 각각 자국 주재 북한 대사를 불러 장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해 항의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