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구구단 세정-혜연, 달콤한 김장러…‘대게 먹방은 옵션’

SBS뉴스

작성 2017.12.08 09:36 조회 재생수4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구구단 세정-혜연, 달콤한 김장러…‘대게 먹방은 옵션’
‘백년손님’ 구구단 세정과 혜연이 후포리를 접수했다.

7일 방영된 SBS ‘자기야-백년손님’에서 세정과 혜연은 장문복과 함께 후포리 김장 지원 사격에 나섰다. 300포기의 김장에 나선 것.

세정은 “김장철 대가족의 김치 1000포기도 담아 봤다”며 자신을 보였고 막내 혜연은 첫 김장 도전에 어머니께 동영상으로 비법 전수까지 받고 와 남다른 준비 자세로 귀여운 각오를 다졌다.

두 사람은 등장부터 상큼 발랄한 매력으로 어르신의 귀여움을 받으며 본격적으로 김장이 시작되자 쉴 새 없이 작업에 집중하고 열심히 일하는 모습을 보였다. 중간 짬을 내 김장 작업에 흥을 돋우는 트로트 한 소절까지 선보이며 에너지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드디어 김장 작업이 완료됐다. 세정과 혜연은 김장 후 식사 시간에 폭풍 먹방을 선보이기도 했다. 세정은 “평소 대게를 정말 좋아한다”며 대게에 집중한 모습으로 보는 이들마저 배부른 먹방으로 시청자의 입맛을 자극했다. 혜연 역시 세정 못지않은 야무진 먹방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먹방 후에는 후포리에 구구단의 ‘초코코’ 안무를 전파하며 전에 없던 후포리의 새로운 모습을 이끌어내 MC와 패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무엇이든 열심히 임하는 사랑스러움이 돋보인 후포리의 ‘만능돌’로서 마지막까지 맹활약하며 방송을 보는 시청자의 마음까지 훈훈하게 만들었다.

한편 구구단은 극단이라는 세계관을 가지고 매 앨범 새로운 작품을 선보이고 있다. 최근 첫 번째 싱글 앨범 ‘Chococo Factory’(초코코 팩토리)를 발표하고 꾸준한 사랑을 얻고 있다.

사진=SBS 캡처
 

(SBS funE 손재은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