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날씨] 서울 아침 영하 7도…제주·울릉도 '대설주의보'

SBS뉴스

작성 2017.12.08 01:15 수정 2017.12.08 01:34 조회 재생수34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절기 대설이 지나면서 또다시 찬 공기가 밀려오고 있습니다. 현재 강원과 충북으로 한파주의보가 발효중인데요.

오늘(8일) 아침 서울 기온이 영하 7도로 어제보다 7도가량 낮겠고, 대관령도 영하 12도를 기록하며 꽁꽁 얼겠습니다. 

낮 기온도 크게 오르지 못하겠습니다. 서울이 0도, 대전 2도, 대구 4도에 머물겠습니다.

내륙 하늘에는 대체로 구름만 지나겠습니다. 다만, 호남 지방은 새벽까지, 제주도는 낮까지 비나 눈이 내려 쌓이겠는데요. 동풍의 영향을 받는 동해안 지방도 낮까지 눈발이 조금 흩날리겠습니다.

서해와 동해 먼바다, 그리고 남해 먼바다로는 풍랑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또, 많은 눈이 집중되는 제주와 울릉도 독도에는 대설주의보도 발효중입니다. 피해 없도록 조심해주시기 바랍니다.

오늘 밤부터 내일 새벽 사이 중부와 호남 서해안 쪽으로는 또다시 눈 예보가 나와있습니다.

(양태빈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