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민주, 최승호 사장 내정에 "MBC, 국민의 방송으로 거듭나길"

이한석 기자 lucaside@sbs.co.kr

작성 2017.12.07 19:29 조회 재생수19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민주, 최승호 사장 내정에 "MBC, 국민의 방송으로 거듭나길"
더불어민주당은 신임 MBC 사장에 MBC 해직 PD 출신인 최승호 뉴스타파 PD가 내정된 것에 대해 "'만나면 좋은 친구', 국민의 방송으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김현 대변인은 논평에서 "새 사장 내정으로 MBC가 그간의 불명예와 오욕의 역사를 벗고 공정한 방송, 국민의 사랑을 받는 MBC로 거듭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공정하고 유익한 MBC의 앞날을 기원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대변인은 또 "정론직필을 펼치다 과거 정권과 권력의 화신이었던 사장과 사측으로부터 해직되고 부당 전보된 모든 피해 언론인들이 제자리로 돌아가 일하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사진=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