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날씨] 올가을 '최저 기온'…맑은 가운데 강한 찬바람

SBS뉴스

작성 2017.11.19 12:14 조회 재생수1,310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앵커>

오늘(19일) 아침, 올가을 들어 가장 낮은 기온을 기록한 곳이 많습니다.

낮 동안에도 추위가 이어진다고 하는데요, 자세한 날씨 이여진 기상캐스터가 전해드립니다.

<캐스터>

어제부터 추위의 기세가 만만치가 않더니 오늘 아침, 올가을 들어서 가장 낮은 기온을 기록한 지역이 많습니다.

지도에 짙은 파란색으로 보여지는 부분은 오늘 아침 기온이 영하 5도선, 보라색 지역은 영하 10도 가까이 내려간 지역입니다.

이 시각 현재 서울의 기온은 영하 0.6도지만, 찬바람의 체감온도는 영하 3도를 밑돌고 있고요, 이 시각 대관령은 체감온도는 영하 10도선, 포항도 0도 안팎의 강추위가 느껴지고 있습니다.

낮에도 기온이 크게 오르지 못하겠습니다. 서울이 낮 기온은 4도, 광주는 7도에 머무르겠고 충남과 호남지방에서는 산발적으로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지금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울릉도에 약하게 눈이 날리고 있습니다.

낮 동안에도 맑은 날씨가 이어지겠고요, 찬바람이 강하게 불겠습니다.

현재 서울을 포함한 내륙 많은 지역으로는 건조 특보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특히 강릉지역은 오늘로서 나흘째 건조 경보가 내려져 있고요, 경북 포항 같은 경우도 건조주의보가 이어지는 가운데 찬바람이 강하게 불겠습니다.

오늘 한낮기온은 서울은 4도, 부산 9도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습니다.

다가오는 한주는 추위는 조금씩 누그러지겠지만 곳곳으로 눈과 비가 자주 내리겠습니다.

(이여진 기상캐스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