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남상미가 첫눈에 반한 ‘훈남 남편’ 방송서 공개

SBS뉴스

작성 2017.11.15 09:34 조회 재생수128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기사 대표 이미지:남상미가 첫눈에 반한 ‘훈남 남편’ 방송서 공개
배우 남상미가 훈훈한 인상의 남편을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tvN ‘집밥 백선생3’에서 남상미가 자신의 집으로 양세형, 이규한, 윤두준 등을 초대해 백선생 백종원을 위한 서프라이즈 상차림을 준비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경기도 양평에 집을 지어 아름다운 보금자리를 만든 남상미는 남편을 공개했다. 남상미와 2014년 조용한 결혼식을 한 동갑내기 남편은 건장한 체격과 수줍은 듯 따뜻한 인상을 가진 훈남이었다.

남상미는 남편에 대해서 “친한 언니네 놀러 갔다가 만났는데 그 언니가 신랑도 초대해서 처음 만났다.”면서 “초대 받은 집에 선물로 귤을 사온 모습을 보고 처음부터 하트가 뿅뿅이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허니문베이비로 2세를 갖고 다정한 가정을 꾸리고 있었다.

남상미 남편은 “아내가 요리를 자주 해주는 것도 그렇고 엄청 늘었다”며 “처음에는 요리를 아예 못하는 수준이었는데 지금은 잘한다”고 자랑했다. 이어 “최근에 김밥 먹었는데 맛있었다”고 했다.

백종원에게도 자랑은 이어졌다. 사실 남상미는 가족에게 식사를 대접할 때 떡국만 끓였었다고. 남상미의 남편은 시부모님에게도 식사대접을 자주 한다고 말하며 집밥 실력이 일취월장 했음을 고백해 훈훈함을 줬다.
    

(SBS funE 강경윤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