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제보하기

22점 몰아낸 '국가대표 센터' 양효진…현대건설 선두 도약

최희진 기자 chnovel@sbs.co.kr

작성 2017.11.14 20:11 수정 2017.11.14 21:02 조회 재생수682
프린트기사본문프린트하기 글자 크기
프로배구 여자부 현대건설이 도로공사를 누르고 연패 탈출과 함께 선두로 올라섰습니다.

국가대표 센터인 양효진이 맹활약을 펼치며 현대건설의 승리를 이끌었습니다.

양효진은 블로킹 7개와 서브 에이스 4개 포함 팀내 최다인 22점을 올리며 3대 1 승리에 앞장섰습니다.

2연패에서 벗어나며 승점 3점을 추가한 현대건설은, 3위에서 단숨에 선두로 뛰어올랐습니다.